학부장인사말

  • Home
  • 학부소개
  • 학부장인사말

"생명과학부 홈페이지를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서울대학교 생명과학부는 1946년 서울대학교 개교 당시 문리과대학 생물학과로 시작하여 이후 동물학과, 식물학과, 미생물학과, 분자생물학과 등 여러 변화를 거친 후 2000년 현재의 “생명과학부”로 거듭나게 되었습니다.

서울대학교 생명과학부는 지난 수십 억년에 걸쳐 이어져 온 ‘생명의 신비’를 풀기 위해 분자수준에서 생명현상의 핵심원리를 이해하고, 생명체의 역동적 상호작용을 세포, 조직 및 개체수준에서 뿐 아니라 생태와 환경 그리고 진화에 이르기까지 생명현상과 관련되는 모든 분야를 교육 및 연구하고 있습니다.

생명과학부 학부과정에서는 폭넓은 지식 습득을 통하여 생명현상에 대한 이해와 지견을 넓히고, 대학원 과정에서는 연구의 깊이를 더하여 미래의 생명과학을 선도할 인재양성에 힘쓰고 있습니다. 이를 위해 현재 서울대학교 생명과학부에는 50 분의 교수님과 300 여명의 학부생, 350 여명의 대학원생, 100 여명의 연구원 그리고 20 여명의 행정지원인력이 하나로 뭉쳐 ‘교육과 연구’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그동안 뿌리 깊은 나무로 성장해 온 서울대학교 생명과학부는 급변하는 미래를 내다보고 세계적으로 생명과학을 주도하는 교육 및 연구기관으로 성장해 나가기 위해 다음과 같은 노력을 기울이고자 합니다.

  • ‘학문의 전당’으로서 생명과학부는 미래를 이끌어 갈 진취적 생명과학 인재의 양성을 위해 학부생과 대학원생 및 연구원의 올바른 교육에 힘쓰고자 합니다.
  • 생명과학부는 자유롭고 창의로운 연구와 토론 문화를 진작하여 독창적이고 미래 지향적 가치를 지닌 진리탐구에 힘쓰고자 합니다.
  • 이를 위해 생명체가 가르쳐준 ‘Unity’, ‘Diversity’ 그리고 ‘Adaptation’을 실천하여 생명과학부 내 ‘올바른 교육과 연구의 문화’를 만들어가고자 합니다.

서울대학교 생명과학부의 지속적 성장과 발전을 위해 많은 분들의 관심과 격려 그리고 응원을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김재범 학부장
서울대학교 자연과학대학 생명과학부 학부장

교수 김재범